loader

출산율 1.05, 사상 최저 기록



2017년 한국 출산율이 사상 최저를 기록했다. 

통계청은 수요일 출산율은 작년 1.17에서 1.05로 떨어져 사상 최저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신생아 숫자 역시 48,500명이 줄어든 11.9퍼센트가 감소했다. 작년에 태어난 신생아 숫자는 35만 7771명으로 이 역시 사상 최저를 기록했다.

출산율 저하는 한국에서 더 이상 새로운 일이 아니다. 전문가들은 갈수록 떨어지는 출산율의 원인으로 한국사회의 뿌리깊은 성차별을 지목하고 있다. 여성들의 교육수준 향상과 적극적인 사회진출에도 불구하고 여성에게만 육아를 강요하는 사회분위기가 출산율 저하의 근본적인 원인 중 하나라는 것이다.

정부는 출산율 저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하지만 출산 가정에 보조금을 지급하는 방식으로는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는 비판이 거세다.

출산을 단념한 여성들은 임신하면 직장에서 해고당하거나 해고당하지 않으면 독박육아를 감당해야하는 현실을 바꾸지 않으면 한 달에 몇십만 원 밖에 되지 않는 보조금으로는 출산율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고 지적한다.

2016 통계에 따르면, 한국의 출산율은 OECD 중 최저를 기록하고 있다. 출산율 저하는 노동력 감소를 초래해 국가 경제에 큰 악영향을 미칠 수 있어, 정부의 근본적인 대처 방안이 요구되고 있다.


좋아요
0

훈훈해요
0

슬퍼요
0

화나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코멘트(Comments)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ㅓㅓ

자치행정 뉴스

최근 # 자치행정

자치행정

NEWS

최하단 쇼핑몰 - 뉴스닷컴